다사랑요양병원

 

당근, 계란, 커피
결혼한지 8년,
남편은 지금 회사를 부도내고 도망중이라 연락이 안된다.
오늘은 법원 집달관이 다녀갔고 아이들은 창피하다고
학교 못다니겠다며 방안에만 있다.

오늘따라 친정 엄마가 생각나는 것은 왜 일까?
무작정 부산 친정으로 갔다.

엄마, 너무 힘들어...
엄마는 갑자기 부엌으로 가서 냄비 세 개에 물을 채웠다.
그리고는 첫번째 냄비에는 당근을 넣고,
두번째 냄비에는 달걀을 넣고
세번째 냄비에는 커피를 넣었다.
그리고는 끓이기 시작했다.

한동안 시간이 지난 후 불을 끄고 엄마는 내게 말했다.
"이 세 가지 사물이 다 역경에 처하게 되었단다.
끓는 물이 바로 그 역경이지.
그렇지만 세 물질은 전부 다 다르게 반응했단다.

당근은 단단하고 강하고 단호했지.
그런데 끓는 물과 만난 다음에 부드러워지고 약해졌어.
달걀은 연약했단다.
껍데기는 너무 얇아서 안에 들어있는 내용물을 보호하지 못했다.
그렇지만 끓는 물을 견디어내면서 그 안이 단단해졌지.
그런데 커피는 독특했어.
커피는 끓는 물에 들어간 다음에 물을 변화시켜 버린 거야."

눈물이 나왔다.
"힘드니? 힘든 상황에서 너는 당근이니, 달걀이니, 커피니?"

- 새벽편지 가족 -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우리는 때때로 절망과 고통속에서 헤메일때가 있습니다.
그때마다 우리가 고개숙인다면 우리는 영원히 패배하고 맙니다.
힘드신가요? 자 그럼 이제 부딪쳐서 한번 싸워보자구요.
우리는 승리할수 있습니다. 우리는 사람이니까요.



- 나는 절망을 이길수 이길수 있는 강한 사람 -
문서 첨부 제한 : 0Byte/ 3.00MB
파일 제한 크기 : 2.00MB (허용 확장자 : *.*)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

46. [마을효과 (빌리지이펙트)] 사랑밭 새벽편지 .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10-01
  • 조회수 1259
    

» [당근, 계란, 커피] 사랑밭 새벽편지 중.. image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8-12
  • 조회수 1377
    

44. [장애인으로 위장한 경찰] 사랑 밭 새벽 편지 중.. image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8-11
  • 조회수 1465
    

43. [가장 아름다운 사랑의 문자 메시지] 사랑 밭 새벽편지 중.. image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8-07
  • 조회수 1476
    

42. [당신은 무엇을 담고 계십니까?] 사랑밭 새벽편지 중.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7-28
  • 조회수 1452
    

41. [노숙자에게 노래를 불러준 소년] 사랑 밭 새벽 편지 중.. image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7-23
  • 조회수 1565
    

40. [죽은 남편 품에 안겨 다음날 숨진 아내] 사랑 밭 새벽편지 중.. image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7-21
  • 조회수 1733
    

39. [행복의 정의] 사랑밭 새벽편지 중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7-13
  • 조회수 1258
    

38. [임종을 대신해줘서 고맙습니다] 사랑밭 새벽편지 중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7-08
  • 조회수 1319
    

37. [눈 맞춤의 힘] 사랑 밭 새벽편지 중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7-06
  • 조회수 1261
    

36. [천국은 어디있나요?] 사랑 밭 새벽편지 중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7-02
  • 조회수 1309
    

35. [24시 1초] 사랑밭 새벽 편지 중.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6-30
  • 조회수 1243
    

34. [비목과 6.25] 사랑밭 새벽편지 중.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6-26
  • 조회수 1266
    

33. [작은선행] 사랑밭 새벽편지 중.. image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5-06-26
  • 조회수 1249
    

32. 오늘의 한줄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4-07-12
  • 조회수 1738
    

31. 인생 희망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4-07-10
  • 조회수 2002
    

30. 세상은 거울이다.

  • id: 관리자
  • 2013-11-20
  • 조회수 8799
    

29. 오늘의 글

    

28. 오늘의 글

    

27. 오늘의 글